Home 신차 위장막. 4세대 신형 투싼 둘러봤습니다
신차 스파이샷

위장막. 4세대 신형 투싼 둘러봤습니다

0

 

 

4세대 투싼 위장막 차량을 둘러봤습니다.

 

현대차가 최근 공개한 신형 아반떼(프로젝트: CN7)에 이은 다음 모델은 신형 투싼(프로젝트: NX4)입니다.

 

신형 투싼은 5년 만에 풀체인지 될 4세대 모델인데요.

가솔린과 디젤, 하이브리드, 플러그인하이브리드, EV 등 여러 버전의 다양한 파워트레인이 선보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주력은 친환경 하이브리드 모델이 될 것으로 보여집니다.

변속기는 하이브리드와 플러그인하이브리드는 6단 AT, 가솔린 1.6 T는 8단 AT, 2.0디젤에는 최근 기아차 쏘렌토에 적용된 스마트스트림 8단 습식 DCT가 적용될 전망입니다.

 

디자인을 보시면 지난 ‘LA오토쇼 2019’에서 공개되었던 투싼(Tucson) 컨셉트카 모델 'Vision T'와 거의 흡사한 모습입니다.

신형 아반떼를 통해 처음 접한 현대차 디자인 언어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를 강조하고 있습니다. 미래지향적인 강렬한 프론트 그릴(파라메트릭 쥬얼 패턴 그릴)과 와이드한 바디의 볼륨감이 돋보이는 모습으로 예상해봅니다.

 

비전T 는 면과 선을 이용해 긴장감을 연출함으로써 입체적 상상력과 초월적 연결성이라는 두가지 주제를 조형적으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라고 합니다.

도어 사선을 가르는 빗살 디자인이 독특합니다. 사이드 라인에서 렉서스 NX가 생각난다는 점에서 신형 투싼의 고급성이 느껴진다는 얘기겠죠.

 

양쪽 두 개의 테일램프가 하나로 이어지는 램프 디자인은 현대차의 후면 디자인 룩이 되어버렸습니다.

후면부만 봐도 현대차임을 가늠할 수 있는 존재감이 만들어진 거죠.

 

 

최첨단 사양도 빠짐없이 다양하게 적용 됐을 것으로 봐집니다.

 

10.25인치 풀 디지털 클러스터와 10.25인치 내비게이션이 연결된 파노라마 디스플레이 ▲드라이빙 모드에 따라 바뀌고 커스텀 색상 지정이 가능한 주행 모드 연동 앰비언트 무드램프 등.

 

근거리무선통신(NFC, Near Field Communication) 기술을 통해 키(스마트키)가 없어도 스마트폰 애플레이케이션으로 차량 출입, 시동이 가능.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무선으로 다운로드해 설치 가능한 ‘내비게이션 무선 업데이트(OTA, Over-the-Air)’.

 

앞 유리 상단에 장착된 카메라를 통해 전방 차선을 인식해 차량의 스티어링 휠을 자동 제어함으로써 차량이 차로 중앙을 벗어나지 않게 돕는 차로 유지 보조(LFA).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Blind-Spot Collision-Avoidance Assist).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NSCC, Navigation-based Smart Cruise Control).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Highway Driving Assist).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Rear Cross-Traffic Collision-Avoidance Assist).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 Parking Collision-Avoidance Assist).

 

등등

 

4세대 투싼이 기대되는 부분입니다. 가격대는 기존 투싼(풀옵션기준)보다 5~10% 가량 높아질 것으로 예상해봅니다.

 

TAGS
tucson spyshot 신형투싼 투싼신형 투싼위장막 4세대투싼 nx4 현대투싼 신형투싼정보 newtucson 신형투싼가격 위장막 투싼위장막 투싼신형가격 투싼중고차 투싼장기렌트 투싼리스견적 뉴투싼 hyundai 뉴투싼 tucsonhybrid 투싼하이브리드 carreport car 투싼풀체인지 투싼중고차시세 drive ootd
SHARE